‘미스트롯’ 서울 콘서트, 이틀 연속 최고의 孝 선물로 감동-웃음 선사 
‘미스트롯’ 서울 콘서트, 이틀 연속 최고의 孝 선물로 감동-웃음 선사 
  • 강은희 기자
  • 승인 2019.05.07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컬쳐팩토리)
(사진=컬쳐팩토리)

[경인문화신문=강은희 기자] 12명의 트로트 여신이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서울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난 4일과 5일 오후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의 시작인 서울 ‘효’ 콘서트가 열렸다.

이날 우승자 송가인과 2위 정미애, 3위 홍자, 4위 정다경, 5위 김나희 그리고 하유비, 강예슬, 두리, 박성연, 김소유(4일 출연), 이승연(5일 출연), 숙행, 김희진은 보고 듣고 따라 부르는 즐거움이 가득한 무대를 선보였다.

12명의 출연자는 ‘미스트롯’의 시작을 알렸던 빨간 드레스를 입고 첫 방송 때를 관객들과 함께 추억하거나, 감칠맛 나는 무대는 물론 그 어디에서도 경험하지 못한 최고의 감성으로 이틀 연속 현창을 찾은 이들을 하나로 만들었다.

특히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최고의 효도 선물로 화제를 모았던 만큼,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서울 ‘효’ 콘서트는 150분간 웃음과 감동, 감성 모두 선사하기도 했다. 

트로트 가수로는 나훈아 이후 처음으로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의 이틀 공연을 매진시키며 ‘트로트 열풍’을 증명하고 있는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는 오는 25일 인천, 6월 8일 광주, 6월 22일 천안, 6월 29일 대구, 7월 13일 부산, 7월 20일 수원에서도 계속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