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담희, 트로트 여신에 쏟아지는 광고계 러브콜 ‘핫한 행보’
한담희, 트로트 여신에 쏟아지는 광고계 러브콜 ‘핫한 행보’
  • 강은희 기자
  • 승인 2019.05.15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담희(사진=빅포엔터테인먼트)
한담희(사진=빅포엔터테인먼트)

[경인문화신문=강은희 기자] ‘트로트 여신’ 한담희가 ‘광고 여신’으로 변신했다. 

한담희는 지난 10일 미니앨범 ‘달빛연가’를 공개, 고혹적인 매력으로 대중을 사로잡고 있다. 

영화 ‘돈’과 ‘더킹’, ‘꾼’ 등 다수의 작품 속 캐릭터 소화력은 물론 또렷한 이목구비와 이국적인 외모로 존재감을 보이고 있는 한담희는 패션과 게임, 뷰티 등 다양한 업계에서 러브콜을 받으며 인기를 증명하고 있다. 

모델 출신인 한담희는 세련된 외모와 남다른 비율로 이미 광고계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바 있다.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의 활약은 기본, 여세를 몰아 다채로운 이미지와 분위기로 지난해에만 식품과 의류, 화장품 브랜드의 광고를 섭렵했고 최근에는 한 스킨케어 전문 브랜드의 SNS 광고도 촬영해 진가도 인정받는 중이다.

광고계에서의 러브콜로 바쁜 일상을 보내고 있는 한담희는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으로 대중을 만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